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데뷔 20주년' 보아 "음악에 책임감 갖고 더 노력할 것"

가수 보아가 1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데뷔 20주년 기념 정규 10집 앨범 ‘BETTER’ 발매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컴백 소감을 말하고 있다. 타이틀 곡 ‘Better’는 곡을 이끄는 묵직한 베이스와 후렴구의 폭발적인 비트가 인상적인 R&B 댄스 장르다. 망설이지 말고 당당하게 사랑을 쟁취하자는 가사를 보아의 파워풀하면서도 절제된 보컬로 표현해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느낄 수 있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가수 보아가 1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데뷔 20주년 기념 정규 10집 앨범 ‘BETTER’ 발매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컴백 소감을 말하고 있다. 타이틀 곡 ‘Better’는 곡을 이끄는 묵직한 베이스와 후렴구의 폭발적인 비트가 인상적인 R&B 댄스 장르다. 망설이지 말고 당당하게 사랑을 쟁취하자는 가사를 보아의 파워풀하면서도 절제된 보컬로 표현해 압도적인 카리스마를 느낄 수 있다.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K팝 1세대'이자 'K팝 선구자'로 불리는 가수 보아가 음악에 책임감을 갖고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보아는 1일 오전 11시 유튜브에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20주년 기념 앨범이자 정규 10집 'BETTER(베터)' 발매 기념 간담회를 진행했다. 이날 보아는 "후배분들이 해외진출 선구자라고 말씀해주셔서 오히려 약간 덕을 보는 것 같다"며 웃었다. 이어 "K팝이 이제 우리나라에 국한된 게 아니라 전세계에 통하는 음악이 됐다. 내 작품, 내 음악에 조금 더 책임감을 갖고 좋은 퀄리티를 낼 수 있도록 더 노력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이젠 봐주시는 분들의 숫자가 달라졌다. 어떻게 하면 더 좋은 음악을 낼지 더 심도 있게 고민해야할 것 같다. 끊임없이 고민하고 노력해야 뒤쳐지지 않는 것 같다"고 말했다.
 
20주년을 맞이한 것에 대해선 "20주년이라는 말 자체가 어색하다. 거창한 말이라 실감이 안가기도 하다. 많은 분에게 축하도 많이 받았고 이벤트도 받았는데 내 입으로 20주년이라고 말하면서도 어색하다"라고 말했다.
 
이어 "댄서들이 띠동갑 어린 친구가 들어왔을 때 내가 오래 하고 있긴 하구나라는 생각이 들더라"며 웃었다. 보아는 또 "골프는 힘을 빼고 치는건데 무대에서도 막연히 열심히 하는 것 보다 강력 조절을 잘하는 게 중요한 것 같다. 20년을 하면서 이제야 느끼고 있다. 나는 아직 갈길이 멀다"고 덧붙였다.
 
데뷔 20주년을 기념하며 낸 정규 10집에는 타이틀 곡 'Better'를 비롯해 다채로운 장르의 총 11곡을 수록했다. 보아의 자작곡 3곡과 작사에 참여한 1곡도 포함돼 있다. 이번 앨범에는 히트메이커 유영진, 켄지(KENZIE), 최정상 프로듀싱팀 Moonshine(문샤인), LDN Noise(런던 노이즈), 인기 작사가 이스란, 조윤경, 황유빈 등 유명 뮤지션들이 대거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타이틀 곡 'Better'는 묵직한 베이스와 후렴구의 폭발적인 비트가 돋보이는 R&B 댄스 장르의 곡으로, 영국 가수 AWA(아와)의 'Like I Do'(라이크 아이 두)를 샘플링해 보아의 색깔로 재해석했다. 데뷔 곡 'ID; Peace B'(아이디; 피스 비)부터 'Girls On Top'(걸스 온 탑), '내가 돌아 (NEGA DOLA)' 등 보아와 좋은 시너지를 낸 유영진이 작사, 작곡, 편곡에 참여했다. 음원은 1일 오후 6시, 음반은 2일 공개다.
김연지 기자 kim.yeonji@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