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수원지검 검사 1명 코로나19 확진…현직검사 중 처음

수원고등검찰청 수원지방검찰청. 연합뉴스

수원고등검찰청 수원지방검찰청. 연합뉴스

검찰에서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사례가 나왔다.
 
수원지검은 소속 검사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이 검사는 지난 23일 지인들과 저녁 모임을 한 이후 참석자 중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자 진단 검사를 받고 지난 29일 확진됐다.
 
수원지검은 청사를 방역하고 이 검사와 접촉한 13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접촉자 13명은 코로나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