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OIL, 몸 사리지 않고 이웃 구한 ‘올해의 시민영웅’ 시상

S-OIL은 30일 서울 마포구 공덕동 본사에서‘2020 올해의 시민영웅 시상식’을 열고 위험에 처한 이웃을 구하기 위해 희생정신을 발휘한 올해의 시민영웅 19명을 선정해 상패와 상금 1억 4000만원을 전달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여파가 이어지고 있는 점을 감안 수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전달식은 간소하게 진행됐다.  
 
이날 시민영웅으로 선정된 이는 지난 7월 전남 고흥군 한 병원에서 화재가 발생했을 때 인명구조 사다리 하부를 안전하게 붙잡아 사람들의 대피를 도운 신동준(22) 씨, 자신이 거주하던 강원도 양양읍 원룸 건물에 불이 나자 이를 사람들에게 알려 대피시키고 구조를 도운 알리아크바르(28), 강원도 양구 지역의 집중호우로 밭에 고립된 농민을 구조하는 데 기여한 김길영 (52) 씨 등이다.  
후세인 알 카타니 S-OIL CEO. 사진 S-OIL

후세인 알 카타니 S-OIL CEO. 사진 S-OIL

 
S-OIL 알 카타니 CEO는“우리 곁에 이토록 의로운 시민들이 많다는 것에 크게 감명받았다”며 “이러한 숨은 영웅들처럼 S-OIL 또한 믿고 의지할 수 있는 지킴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OIL은 2008년부터 13년 동안 총 249명의 시민 영웅을 발굴해 18억원을 후원하며 시민 정신을 발휘해 위험한 상황에서 이웃을 구한 의인들을 지원해오고 있다.
 
이수기 기자 lee.sooki@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