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알 가라파 구자철, 시즌 4호 득점 신고… 팀은 6-3 승리

알 가라파 SNS

알 가라파 SNS

 
카타르 프로축구 알 가라파SC에서 뛰는 구자철(31)이 올 시즌 4호 골을 터트리며 팀의 승리를 뒷받침했다.
 
구자철은 27일(현지시간) 카타르 도하의 알 가라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스타스리그 알 코르와 7라운드에서 0-1로 팀이 끌려가던 전반 16분 동점 골을 터트렸다. 1-1이 된 알 가라파는 뒤이어 5골을 폭발해 6-3으로 완승, 2연승을 기록하며 리그 3위(승점 15)에 자리했다.
 

경기 시작 4분 만에 알 코르가 선제골을 넣었으나, 구자철이 전반 16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소피안 안니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 슈팅을 시도한 것이 동점 골이 돼 승부는 빠르게 원점으로 돌아갔다. 구자철의 이 골은 이번달 16일 우레두 알 사드전 이후 약 2주 만의 득점으로, 정규리그 2호 골이자 컵대회 포함 시즌 4호 골이다.
 

한편 알 가라파는 전반 42분과 후반 5분 호맘 아메드의 멀티 골에 힘입어 3-1로 앞섰고, 후반 14분에는 아메드 알라 엘딘의 추가 골을 더해 4-1까지 앞섰다. 이후 알 코르가 두 골을 만회했으나 아메드 알가네히가 멀티 골을 추가하며 6-3 완승을 완성했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