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권인하, '로또싱어' 홀린 허스키 보이스···김태훈 "C조 최고점 예상"

사진=MBN '로또싱어'

사진=MBN '로또싱어'

'로또싱어' 세대를 초월해 사랑받는 가수 권인하가 허스키 보이스로 스튜디오를 홀린다.  
 
오늘(28일) 방송되는 MBN '인생역전 뮤직게임쇼 – 로또싱어'(이하 '로또싱어') 9회에서 권인하는 2차 무대에 올라 압도적인 에너지로 '노장의 힘'을 발휘한다.  
 
권인하는 공연에 앞서 남다른 성량의 목 풀기로예측단과 관객 심사위원을 깜짝 놀라게 한다. 본인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했던 김종국의 '한 남자'에 이어 이번엔 여성 보컬 노래에 도전한다.  
 
권인하는 "노래에 있어선 나이 차가 중요하지 않다고 생각한다"며 "아직 그라운드에서 뛰는 동안은 저도 똑같은 현역이다. 먼저 음악을 시작한 사람으로, 더욱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본 무대가 시작되자 특유의 힘 있는 허스키 보이스로 몰입감을 높이며 후배 가수들과 관객 심사위원들의 중간 박수를 끌어낸다. 특히 황보라와 유성은은 함께 노래를 따라 부르며 심취한 모습을 보인다고 해 권인하가 그려낼 무대에 대한 궁금증이 더욱 커지고 있다.  
 
무대가 끝나자 정성호는 "왜 이렇게 가슴이 울렁울렁하지?"라며 말을 잇지 못했고, 김태훈은 "최고점 예상한다. 4400점 이상 나올 것 같다"고 C조 최고점을 예측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이날 재도전 가수 6인의 무대가 끝난 후 C조 최종 6인이 생방송을 통해 발표될 예정. 조별 상위 6인을 맞힌 시청자들에게 돌아가는 4번의 상금 획득 기회 중 세 번째 상금 획득 기회인 이날 몇 명의 시청자가 '승자선택'에 성공해 상금을 얻게 될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한편, 시청자들은 승자예측 페이지(URL=http://lottosinger.grm.ntruss.com/main/main)에서 자신이 생각하는 상위 6인의 싱어를 예측해 '승자선택'을 할 수 있다. 또한 방송 중 상단에 노출되는 QR코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스캔하면 쉽게 '승자선택' 페이지에 접속할 수 있다.  
 
힘 있는 목소리와 깊은 울림으로 다시 한번 클래스를 입증한 권인하의 무대는 오늘(28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되는 MBN '인생역전 뮤직게임쇼 – 로또싱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