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켓컬리 냉장센터 파트타임 직원 코로나19 확진…"방역 완료"

사진 마켓컬리

사진 마켓컬리

마켓컬리가 지난 24일 냉장 센터에 출근한 파트타임 직원 1명이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컬리에 따르면 해당 확진자는 지난 25일 확진 판정을 받은 가족에게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컬리는 확진자가 24일 하루 일한 직원이었고, 폐쇄회로(CC)TV를 확인한 결과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한 채 근무한 점, 이미 25일 새벽 냉장센터 내 모든 구역에 대해 방역을 한 만큼 방역 당국과 협의를 거쳐 냉장센터를 폐쇄하지는 않기로 했다.
 
컬리 관계자는 확진자와 접촉했을 가능성이 높은 4명에 대해 조사하고 있으며 관련된 모든 직원에 대해 코로나19 검사와 자가격리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