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창열, 모델 아들 자랑 "고1인데..키가 185cm"

 

DJ DOC 김창열이 훈남 아들의 프로필 사진을 공개했다. 
 
김창열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아들 김주환. 17세. 고1. 다 컸네. 프로필 촬영. 왜 때문? 나보다 큼 ㅠㅠ"이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빠의 훈훈한 비주얼을 쏙 빼닮은 아들의 모습이 담겼다. 17살이라는 나이가 믿기지 않는 성숙한 외모와 훈남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창열은 최근 KBS1 '아침마당'에 출연해 아들의 키가 185cm이며, 모델로 활동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김창열은 지난 2003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