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與 5선 이상민 "秋·尹, 쓰레기 악취나는 싸움…동반퇴진하라"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5선 중진 이상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추미애 법무부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의 쓰레기 악취나는 싸움이 너무 지긋지긋하다"며 동반퇴진을 요구했다.
 
이 의원은 27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추 장관과 윤 총장의 갈등이) 이미 국정 운영에 큰 부담을 주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엄청난 고통을 겪는 국민들께 2중 3중의 고통을 가중시키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으로서의 리더쉽도 붕괴되어 더 이상 그 직책 수행이 불가하다"며 "이유나 경위 등을 따질 단계는 이미 지났다"고 주장했다. 또 "(추 장관과 윤 총장) 둘 다 동반 퇴진시켜야 한다"며 "거듭 대통령의 빠른 조치를 강력히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이 의원 페이스북 캡처]

[이 의원 페이스북 캡처]

 
이 의원은 앞서 지난 24일에도 '추-윤 갈등'에 대해 "법 제도나 문화운동에 관한, 또는 사법개혁이나 검찰개혁에 관한 문제도 아니고 그냥 힘겨루기, 또 국민들이 보기에는 너무나 지나친 소음"이라며 동반퇴진을 요구한 바 있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