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우의 수' 백수민 "감사함이 큰 작품" 종영 소감

 
백수민

백수민

 
 
배우 백수민이 ‘경우의 수’에 대해 감사함이 큰 작품이라면서 앞으로 믿고 보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백수민은 27일 소속사 굳피플을 통해 JTBC 금토극 ‘경우의 수’에 대해 “감사함이 큰 작품”이라면서 “감독님과 작가님을 비롯해 모든 제작진 분들과 함께 연기한 배우 분들께 감사하다. 작품에 애정을 가지고 지켜봐주신 시청자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감사 인사를 했다.  
 
백수민은 “처음에 작품을 시작할 때 작품에 피해를 주지 말아야겠다는 각오가 있었다”면서 “감독님께서 다른 배우들과의 호흡, 연기 톤을 맞추라는 주문을 많이 하셨고 그렇게 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경우의 수’를 위해 노력했던 점을 털어놨다.  
 
백수민은 “대중에게 실망시키지 않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믿고 보는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차기작에서 더 좋은 모습으로 찾아 뵙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백수민은 ‘경우의 수’에서 모태 솔로 검사 한진주를 연기하며 따뜻한 우정과 귀여운 로맨스 연기를 펼쳤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진주의 모태 솔로 탈출기를 보여주면서 정밀한 감정 연기로 호평을 받았다.
 
백수민은 ‘경우의 수’에서 웃음이 빵빵 터지는 코믹 연기부터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정을 선사하는 눈물 연기까지 소화하며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