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BL, 유망 유소년 선수 해외 연수 프로젝트 시행

 
KBL(한국프로농구)이 유망주 해외 연수 프로젝트를 운영한다.
 
KBL은 26일 '내년 1월 4일부터 2월 28일까지 8주간 미국 플로리다주 브래든턴 IMG 아카데미에서 유망 유소년 선수 해외 연수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KBL 사상 처음으로 진행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해외농구 유학을 통한 기량 증가 및 동기 부여를 통한 해외 선진 리그 진출이 목표다. 11월 26일부터 12월 9일까지 2주 동안 참가 신청이 진행되며 서류 전형 및 실기 평가, 최종 면접을 통해 2명의 선수가 선발된다. 2021년 1월 2일 출국해 4일부터 미국 IMG 아카데미 농구부에 합류한다.
 
KBL은 유망 유소년 선수 해외 연수 프로젝트를 일차적으로 향후 5년간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미국 IMG 아카데미는 전 세계 스포츠 교육의 메카이자 '스포츠 선수들의 디즈니랜드'로 불린다. NBA(미국프로농구)에서 활약하고 있는 조나단 아이작(올란도 매직), 드와이트 파웰(댈러스 매버릭스) 등이 IMG 아카데미를 졸업했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