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issue&] 힐링 음원 발매, 온라인 줄서기 이벤트 … MZ세대 잡기 나섰다

롯데백화점이 다양한 이색 콘텐트로 MZ세대  잡기에 나섰다. 롯데백화점은 최근 인기 유튜브 콘텐트인 ‘네고왕’과 손잡고 사은 행사를 진행해 화제가 됐다.
 

롯데백화점
래퍼 한해, 싱어송라이터 요다영
코로나 종식 기원하는 음원 공개
한정판 스니커즈 래플 이벤트도

10만명을 대상으로 10만원 구매 시 모바일 상품권 2만원을 지급하는 파격적인 혜택으로 밀레니얼 고객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아 매일 1만 명에게 지급되는 할인쿠폰은 평균 4분여 만에 마감됐다. 또한 행사 진행 시 포털사이트 20대 실시간 검색어 1위를 기록했다. 네고왕 행사 참여 고객 분석 결과, 신규 고객 중 10~30대 고객 구성비가 70%로 젊은 고객의 유입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For You by 롯데백화점’ 프로젝트

롯데백화점이 MZ세대를 타깃으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래퍼 ‘한해’ 컬래버레이션 마스크 크리스마스 앨범 커버 [사진 롯데쇼핑]

롯데백화점이 MZ세대를 타깃으로 다양한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래퍼 ‘한해’ 컬래버레이션 마스크 크리스마스 앨범 커버 [사진 롯데쇼핑]

네고왕에 이어 이번에는 래퍼 ‘한해’, 싱어송라이터 ‘요다영’과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친 마음을 위로하는 힐링 음원을 발매했다. 고객에게 힐링을 선물한다는 의미의 ‘For You by 롯데백화점’ 프로젝트는 그 첫 번째 시즌으로 코로나19로 지친 고객에게 위로가 되는 노래를 선물하고자 기획됐다. 음원은 지난 25일 공개됐다.
 
래퍼 ‘한해’의 이름에 착안해 ‘한해만 부를 노래’로 중의적인 의미를 가사에 녹여 코로나19 종식을 기원하는 메시지를 위트 있게 담아냈다. MZ세대를 타깃으로 해 래퍼와 컬래버레이션했으며, 여성 싱어송라이터인 ‘요다영’의 노래를 더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편안한 분위기의 음원으로 탄생했다. 가사 역시 소중한 일상에 대한 그리움과 이번 크리스마스 때 가장 받고 싶은 선물은 마스크가 없는 일상이라는 내용으로 공감을 불러일으킨다는 평가를 듣고 있다.
 
음원 발매 후 첫 3개월 간 발생하는 수익의 일정 부분은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기부금으로 사용한다. 롯데백화점 공식 앱(APP)에서는 발매 기념으로 가사 퀴즈 이벤트를 통해 정답을 맞춘 고객에 한해 추첨을 통해 호텔 바스 로브 세트를 증정한다. 롯데백화점 공식 유튜브에서는 뮤직비디오도 만날 수 있다.
 
SNS줄서기 캠페인 ‘#줄서봐_영’ 이미지 [사진 롯데쇼핑]

SNS줄서기 캠페인 ‘#줄서봐_영’ 이미지 [사진 롯데쇼핑]

SNS줄서기 캠페인 ‘#줄서봐_영’
또 오는 30일부터는 MZ세대를 타깃으로 한 특별한 온라인 줄서기 이벤트를 선보인다. 롯데백화점은 다음달 영등포점 1층에 오픈 예정인 아웃오브스탁과 협업해 SNS줄서기 캠페인 ‘#줄서봐_영’을 진행하고 프리미엄 한정판 스니커즈 래플(무작위 추첨으로 제품을 판매하는 방식) 이벤트를 펼친다.
 
이달 30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캠페인 사이트에 접속해 자신만의 캐릭터를 만들고 인스타그램에 올리면 해시태그를 통해 캐릭터가 줄을 서는 듯한 이미지를 연출하게 된다. 캠페인에 참여 시 국내 미발매 스니커즈까지 총 10종을 출시가에 살 수 있는 래플 추첨권에 자동 응모된다.
사진은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장식한 롯데백화점 전경. [사진 롯데쇼핑]

사진은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장식한 롯데백화점 전경. [사진 롯데쇼핑]

 
롯데백화점은 이 외에도 레트로 감성의 한정판 굿즈, 아이틴 성향 테스트, 도른자 선발대회 등 MZ세대를 타깃으로 한 다양한 마케팅을 진행했으며, 롯데백화점 유튜브 공식 계정에도 젊은 고객이 좋아할 만한 콘텐트를 꾸준히 업데이트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현종혁 고객경험부문장은 “미래의 잠재 고객인 MZ세대 고객을 잡기 위한 롯데백화점의 노력”이라며, “젊은 직원의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반영해 MZ세대의 눈높이에 맞는 새로운 콘텐트를 지속해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승수 기자 kim.seu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