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쯔양의 솔직 고백 "식비만 600만원…돈 때문에 복귀한 것 맞다"

사진 아프리카TV 방송

사진 아프리카TV 방송

'뒷광고' 논란으로 은퇴를 선언했던 먹방 크리에이터 쯔양이 유튜브에 이어 아프리카TV에도 복귀했다. 지난 8월 방송 은퇴를 선언한 지 약 3개월 만이다.
 
쯔양은 23일 오후 11시 30분쯤 아프리카TV 생방송을 진행하고 "결국 돌아왔다"며 "앞으로 말 함부로 내뱉지 않으려 한다. 머릿속에서 열 번 고민한 후 얘기하겠다. 감정적으로 얘기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쯔양은 "여러 이유가 있지만 돈 때문에 복귀한 것도 맞다. 한 달에 식비가 500만원에서 600만원 정도가 나온다"고 밝혔다.
 
이어 "내가 안 돌아온다면 나를 욕했던 사람이 원하는 대로 되는 것 같았다"며 "진짜 이유는 응원해 주시는 댓글들 보고 너무 감사하고 죄송한 마음이 들었다. 돈 때문에 복귀했다는 악플을 다시는 분들도 있지만 저는 그분들 보다 훨씬 더 잘 살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방송에서 쯔양은 별풍선 약 13만4000개를 받아 세전 약 1470만원의 수익을 올렸다.
 
앞서 그는 지난 2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감사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고 "시간이 지나니까 그리움이 커졌다. 제 방송에 항상 찾아와주시는 팬, 시청자 분들과 방송하면서 즐거웠던 추억이 떠올랐다"며 "다시 시작하고 싶다는 마음이 들었다"고 복귀를 선언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