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카오 이모티콘 9년…구매자 2400만명, 매출 10억 이상 73개

카카오 이모티콘 출시 9주년 인포그래픽.

카카오 이모티콘 출시 9주년 인포그래픽.

 
매출 10억원 이상인 카카오 이모티콘 시리즈가 73개인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는 24일 이모티콘 출시 9주년을 맞아 올 한해 성과와 트렌드를 인포그래픽으로 공개했다.
 
카카오 이모티콘은 지난 2011년 11월 카카오톡에서 첫 선을 보였다.  
 
누적 개별 메시지 수는 15만개에 달하며, 9년간 이모티콘을 구매한 누적 구매자 수는 2400만 명을 넘어섰다.  
 
2020년 월평균 이모티콘 사용자 수는 3000만명, 총 발신량은 290억건을 기록했다.
 
출시 후 1억원 이상의 누적 매출을 달성한 이모티콘은 1300개를 넘어섰으며, 누적 10억원 이상의 매출을 낸 이모티콘 시리즈는 73개에 이른다.
 
김희정 카카오 디지털아이템 팀장은 “제약 없고 자유로운 창작 기회 제공와 수익 창출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노력을 기울여왔다”며 “카카오 이모티콘 스튜디오를 통한 수많은 창작자들의 도전 속에 스타작가로 발돋움하는 경우도 많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모티콘 구매 목적은 직접 사용에서 선물로 변화됐다. 월평균 이모티콘 선물 비중은 지난 2013년부터 꾸준히 늘며 올해 약 40%를 기록했다. 이모티콘을 가장 많이 선물하는 연령대는 20대와 30대로 전체의 60% 이상을 차지한다. 카카오 측은 “주로 가족, 친구, 연인 등에게 가볍고 손쉽게 마음을 전하는 선물 아이템으로 자리잡은 것으로 보여진다”고 말했다.  
 
연령대별 선물하는 상품 특색도 각양각색이다. 10대는 구매자의 취향을 반영한 상품, 20대는 가족이나 연인 등과 대화에서 사용할 수 있는 관계형 이모티콘이 선물로 인기를 끌었으며, 40대 이상은 자녀에게 선물하기 좋은 상품, 구매와 기부가 동시에 가능한 기브티콘 상품 등을 주로 선물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카카오는 내년 상반기 중 정액제 방식의 새로운 이모티콘 서비스를 추가로 선보일 예정이다. 단건 상품 판매는 그대로 유지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