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구 새마을금고에서 전직 임원 흉기 휘둘러…직원 2명 숨져

[출처-연합뉴스][출처-연합뉴스]
대구의 한 새마음 금고에서 전직 임원이 흉기를 휘둘러 직원 2명이 숨졌습니다.



대구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오늘(24일) 오전 11시 20분쯤 대구 동구의 한 새마을금고에서 60대 남성 A 씨가 직원들에게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40대 남자 직원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또 30대 여자 직원도 병원으로 옮겨진 지 3시간 만에 숨졌습니다.



A 씨는 범행 직후 농약을 마셨습니다.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아직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A씨가 흉기를 휘둘렀을 때 새마음금고에는 직원 4명만 있고 고객은 없었다고 경찰은 설명했습니다.



전직 임원이었던 A 씨는 새마을금고에서 일했을 때 직원들과 사이가 좋지 않았던 것으로 경찰은 파악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경찰은 원한 관계에 의한 범행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