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제 브리핑] 택배 아저씨 편하게…우체국 소포 상자에 구멍 손잡이

23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중앙우체국 발착장에서 한 집배원이 구멍 손잡이 소포상자를 택배차량에 싣고 있다. 소포상자 구멍 손잡이는 운반편의를 위해 만들었다. [뉴시스]

23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중앙우체국 발착장에서 한 집배원이 구멍 손잡이 소포상자를 택배차량에 싣고 있다. 소포상자 구멍 손잡이는 운반편의를 위해 만들었다. [뉴시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23일부터 구멍 손잡이가 있는 우체국 소포 상자를 판매한다고 밝혔다. 수도권과 강원도 우체국을 시작으로 내년까지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우체국에서 판매하는 소포 상자 여섯 종류 중 7㎏ 이상에 사용하는 5호 상자가 대상이다. 지난해 우체국에서 판매한 7㎏ 이상 소포 상자는 370만 개다. 박윤수 우정사업본부 소포전자상거래과장은 “(구멍 손잡이가) 집배원과 택배기사, 분류 작업자 등의 고충을 덜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