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이터 갖다 대자 불 '화르륵'…중국 한 마을의 이상한 수돗물

중국 랴오닝성 판진시의 불붙는 수돗물. 인민일보 영상 캡처

중국 랴오닝성 판진시의 불붙는 수돗물. 인민일보 영상 캡처

중국 랴오닝 성 판진시의 한 마을에서 수돗물에 라이터를 갖다 대자 불이 붙는 현상이 발생했다고 23일 중국 인민일보 등이 보도했다.  
 
주민이 올린 관련 영상을 보면, 수돗물을 튼 수도관에 라이터를 가까이 대자 화염이 옮겨붙었다.  
 
수돗물 색깔은 맑지만, 수도를 열면 불이 붙는 기체가 나오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민은 "손을 씻을 때 항상 깨끗이 씻기지 않는 것 같았다. 100여 가구가 모두 같은 상황이며 오래된 일"이라고 말했다.  
 
해당 지역이 석유 저장구인보하이만 근처라 가스가 수돗물에 섞였다는 추측도 나오고 있다.  
당국은 논란이 일자 합동 조사팀을 꾸려 검사 중이라며 "22일 해당 지역의 상수도 저장고와 주민용 상수도관 사용을 중지하고, 다른 곳이 물을 끌어와 임시로 공급했다"고 밝혔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