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배화여대, 코로나 시대 맞아 맞춤형 채용박람회 운영

배화여자대학교(총장 박성철)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중소기업과 학생의 일자리 매칭을 위해 ‘2020년 대학연계중소기업인력양성사업 채용박람회’를 20일 배화여자대학교 도서관에서 개최했다.
 
기업·학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운영한 이번 박람회에서는 코로나방역을 철저히 준수해 입장시 전원 발열체크 및 소독을 하고 면접진행 테이블에는 투명 가림막을 설치하여 코로나19 감염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참여가 어려운 기업에서는 실시간 화상 면접을 통한 1:1 온라인 화상 면접을 실시하였다.
 
참여기업은 대학연계중소기업인력양성사업 협약기업 와이즈와이어즈㈜, ㈜아이티젠, ㈜37포인트, 금의재 등 16개 우수 기업이 참여했으며, ICT공학계열(정보보호과, 스마트IT과), 패션계열(패션산업과) 80여명의 학생들이 참석해 대면·비대면 면접을 실시했다. 이날 41명은 1차 현장면접에 합격해 기업 최종면접을 준비하고 있다.
 
부대행사로는 이미지메이킹, 1분스피치, 이력서 첨삭 등을 진행해 학생들의 관심이 높았다. 이번 행사를 통해 배화여자대학교는 방역과 일자리 선점의 기회를 확보하여 코로나 시대의 맞춤형 채용박람회 운영모델의 선도 대학으로 도약하였다.
 
한편 대학연계중소기업인력양성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사업으로 배화여자대학교는 2년 연속 선정·운영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