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전두환 연희동 자택 압류, 오늘 결론…부인 "내 재산" 이의 제기

[출처-연합뉴스][출처-연합뉴스]
법원이 전직 대통령 전두환 씨의 서울 연희동 자택에 대한 압류가 적법한지에 대한 결정을 오늘(20일) 내립니다.



1997년 대법원은 불법 비자금 등을 조성한 전 씨에게 무기징역과 함께 추징금 2,205억 원을 선고했습니다.



지금까지 미납액은 991억 원입니다.



검찰은 전 씨의 연희동 자택을 공매로 넘겼습니다.



지난해 공매에서 51억 3,700만 원에 낙찰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돈은 받지 못했습니다.



부인 이순자 씨가 '전 씨가 아닌 자신의 재산'이라며 공매를 멈춰달라고 소송을 낸 겁니다.



이에 대한 법원의 결정이 오늘 나옵니다.



대중의 관심 등을 고려해 법정에서 공개적으로 결정을 알리기로 했습니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