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우주소녀 성소, '역사 왜곡 논란' 후 올린 근황은? 미니 원피스로 섹시미 발산!



중국 웨이보에 6.25 전쟁 역사를 왜곡한 게시물을 올려 한국 네티즌들의 비난을 샀던 성소가 한 달만에 근황을 알렸다.

19일 성소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9장의 사진과 "오랜만"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성소는 하얀 미니 원피스를 입고 섹시한 포즈를 취했다.
 
성소의 근황이 화제가 되는 이유는 지난 달 23일 그가 올린 중국의 역사 왜곡 기사를 응원하는 내용 때문이었다.

국내에서 우주소녀 활동을 하며 큰 인기를 끌었던 성소는 지난 달, 같은 그룹 멤버인 미기, 선의와 함께 웨이보에 "역사를 기억하고, 순교자를 기억하고, 영웅에게 경의를 표하십시오. 위대한 승리를 기억하라 #한미 원조에 저항하기 위한 자원봉사 군 해외 작전 70주년 기념"이라는 글과 함께 CCTV뉴스 기사를 공유했다.

해당 기사 내용은 6·25전쟁 당시 전쟁에 참여한 중국 인민군을 기리는 내용이었다. CCTV를 비롯한 매체들은 6·25전쟁이라고 부르는 한국과 달리 미국에 대항해 북한을 지원했다는 뜻의 '항미원조(抗美援朝) 전쟁'이라고 칭하고 있다.

그러나 이는 남한 입장에서는 명백한 역사왜곡이다. 게다가 지난 6일에는 웨이보 프로필에 '우주소녀'라는 소개글을 삭제하고 위에화 엔터테인먼트 소속이라는 문구만 남겨 국내 팬들 사이에서 "우주소녀는 그만둔 거냐"고 지적하고 있다. 역사 왜곡 논란과 우주소녀 삭제 논란에도 성소는 뚜렷한 입장 없이 패션 관련 근황 사진만 올리고 있다.
 
최주원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