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파타' 라비던스 "성격도 취향도 다른 개성 강한 팀"

그룹 라비던스가 10일 오후 서울 목동SBS에서 진행되는 '최화정의 파워타임' 출연전 포토타임 행사를 갖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0.11.10

그룹 라비던스가 10일 오후 서울 목동SBS에서 진행되는 '최화정의 파워타임' 출연전 포토타임 행사를 갖고 있다. 박찬우 기자 park.chanwoo@jtbc.co.kr 2020.11.10

그룹 라비던스가 서로 다른 성격을 전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라비던스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보이는 라디오로 팬들을 만났다.
 
이날 라비던스는 팬들의 환호 속에 '흥타령'을 선보였다. 최화정은 "멋진 개성이 어우러졌다"고 했다. 멤버들은 "성격도 다르고 취향도 다르고 개성도 다르고 같이 있으면 재미있고 신기하다"고 덧붙였다.
 
소리꾼 고영열을 제외한 멤버들은 이 노래에 "국악의 소리를 따라가려고 했는데 시간이 부족했다. 그 때 영열이가 국악은 감정이라고 해줘서 깊게 빠져서 불렀다"고 소개했다.
 
황건하는 "성격들이 다르지만 도전하는 것을 좋아하고 다같이 모여서 무얼 하는 것을 좋아한다. 같이 다니면서 맞춰가는 재미를 알아가고 있다"고 밝혔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