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신한생명 천안 콜센터서 직원 20명 코로나19 집단감염

굳게 닫힌 신한생명 ·신한카드 천안콜센터. 5일 현재까지 이 센터 직원 20명이 집단으로 코로나19에 확진됐다.

굳게 닫힌 신한생명 ·신한카드 천안콜센터. 5일 현재까지 이 센터 직원 20명이 집단으로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충남 천안시에 위치한 신한생명 콜센터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해 폐쇄조치 됐다.
 
5일 신한생명 측에 따르면 천안 신부동 신한생명 콜센터 직원 1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 받았다.
 
보건 당국은 전날 확진 판정받은 40대 여성(천안 291번)이 근무하는 콜센터 직원을 전수 검사해 이같이 확인했다.
 
현재까지 확진된 이 콜센터 직원은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1명을 포함해 총 20명이다.  
 
집단감염이 발생한 콜센터에는 70∼80명이 근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콜센터는 2주간 폐쇄되며, 방역 당국은 추가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확진자들의 동선을 파악하고 있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