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산 감천항 입항한 러 선박서 선원 11명 무더기 확진

부산 감천항. 부산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부산 감천항. 부산소방본부 제공=연합뉴스

 
부산 감천항에 입항한 러시아 선박에서 선원 1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31일 부산국립검역소는 러시아 선박 게로이 다만스코바(2354t)호에 타고 있던 러시아 선원 11명이 확진됐다고 밝혔다.
 
지난 29일 오후 짐을 내리고 수리를 하기 위해 감천항 4부두에 입항한 이 배에는 러시아 선원 40명이 타고 있다.
 
검역소 측은 우리나라 사람과 접촉 가능성이 크거나 러시아에서 출항한 선박일 경우 전수검사를 한다는 지침에 따라 선원 모두를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했다.
 
이로써 지난 6월부터 부산항에 입항한 러시아 선박 19척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선원은 136명으로 늘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