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FC서울 김남춘, 송파구 주차장서 숨진채 발견···"극단선택 추정"

김남춘 선수. 사진 서울FC

김남춘 선수. 사진 서울FC

FC서울의 수비수 김남춘(31)이 세상을 떠났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30일 김 선수가 송파구 한 건물 주차장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타살 등 범죄 정황은 없으며, 김 선수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경찰 관계자는 "선수 관계인과 유족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 선수는 2013년 광운대를 졸업한 뒤 2017~2018 서울 소속으로 선수 생활을 해왔다. 지난해에는 구단 측과 2022년까지 3년 재계약을 마쳤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홍수민·위문희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