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장에 조재연…후보자 취합 11월 9일까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장 후보추천위원회가 30일 첫 회의를 열어 조재연 법원행정처장을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또 위원회는 다음달 9일까지 각 위원별로 최대 5명, 총 35명까지 공수처장 후보 심사대상자를 취합하기로 결정했다. 
30일 오전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장 후보 추천위원 위촉식에서 박병석 국회의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종철 연세대 로스쿨 교수, 이찬희 대한변호사협회장, 조재연 법원행정처장, 박병석 의장, 추미애 법무부 장관, 임정혁 변호사 박경준 변호사, 이헌 변호사. 뉴스1

30일 오전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장 후보 추천위원 위촉식에서 박병석 국회의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종철 연세대 로스쿨 교수, 이찬희 대한변호사협회장, 조재연 법원행정처장, 박병석 의장, 추미애 법무부 장관, 임정혁 변호사 박경준 변호사, 이헌 변호사. 뉴스1

 
공수처장 후보추천위는 이날 오전 국회 접견실에서 박병석 국회의장으로부터 위촉장을 수여받은 뒤 첫 회의를 열었다.
당연직 위원과 여야 추천 위원 등 위원 7명 모두 참석했다.
당연직 위원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조재연 법원행정처장, 이찬희 대한변호사협회장이다. 여당 추천 위원은 김종철 연세대 교수, 박경준 변호사이고 야당 추천위원은 이헌 변호사와 임정혁 변호사다.   
 
공수처장 후보자는 당사자의 사전동의를 받아 각 위원별로 5명 이내 범위로 9일 오후 6시까지 제시키로 했다. 7명의 위원이 총 35명까지 공수처장 후보들을 우선 모은 뒤 이들을 대상으로 심사를 진행한다.
 
추천위는 다음달 13일 오전 10시 국회 본관 영상회의실에서 2차 회의를 연다.
 
문병주 기자 moon.byung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