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전자 일냈다" 3분기 매출액 16조…3분기 역대 최대

LG전자가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6조 9196억원을 달성했다. 3분기 기록으로 따지면 역대 최대 실적이다.  
LG전자. 연합뉴스

LG전자. 연합뉴스

 
30일 LG전자는 2020년 3분기 실적을 종합한 결과 "연결기준 매출액 16조 9195억원, 영업이익 9590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각각 7.8%, 22.7% 증가했다"며 "매출액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 3분기 기준 최대"라고 말했다.  
 
LG전자는 "상반기 정체된 수요가 3분기로 이연된(넘어간) 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집콕'에 따른 가전 수요 확대된 점" 등을 실적 호조 원인으로 꼽았다.  
 
LG전자에 따르면 3분기 실적에서 생활가전 매출액이 분기 사상 최대를 기록했으며, 올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2조 원을 상회하게 됐다.  
 
LG전자는 4분기 사업전망에서 "온라인 매출 비중을 늘리고 건강관리가전 판매를 지속해서 확대할 예정"이라며 "생활가전은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 이상의 매출 성장세를 유지하고, TV는 프리미엄 제품 판매 늘려 수익성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