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FC서울 센터백 김남춘 사망...'현재 조사중'



FC서울 수비수 김남춘(31)이 갑작스레 세상을 떠났다.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30일 K리그의 관계자가 "서울의 센터백 김남춘이 오늘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FC서울 관계자 역시 "사실이다. 정확한 경위와 배경에 대해서는 우리도 지금 조사 중"이라며 말을 아꼈다. 경찰도 정확한 사항을 파악 중이다.

광운대를 졸업하고 2013년 서울에 입단한 김남춘은 2017~2018년 군복무를 제외하고 서울에서만 뛴 원클럽맨이다. 올 시즌에도 서울의 핵심 수비수로 22경기에 출전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