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생활' 김영민, 거대한 야망 밝혀진다…충격 통수 예고



오늘(28일) 밤, JTBC '사생활' 김영민의 거대한 야망이 밝혀진다. 제작진은 "상상을 뛰어넘는 뒤틀린 야망, 그리고 이를 품게 된 계기가 모두 드러난다"고 밝히며, 또 다른 충격적인 뒤통수 전개를 예고했다.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의 김재욱(김영민)은 '4기꾼즈' 내 가장 수상한 인물이었다. 방송 초반에는 상위 1% 프로 사기꾼 정복기(김효진)의 단순 조력자인 줄 알았으나, 회차가 거듭될수록 조금씩 진짜 얼굴을 드러냈기 때문. 일말의 죄의식도 없이 방해가 되는 인물을 제거하는 그를 보며 시청자들 역시 "진짜 빌런은 김재욱인 듯", "웃고 있는데도 섬뜩하다"라는 반응들을 내놓았던 이유이기도 했다. '사기꾼'이 그의 본캐라고 생각하면 오산. 오늘(28일) 밤, 드디어 그가 가면을 벗고 '사기 야망남'의 실체를 드러낼 예정이다.



김영민은 사전 인터뷰에서 "재욱은 소시오패스 성향이 있다. 반 윤리적인 행동을 저지르고도 죄책감 없이 살아간다"라고 전한 바 있다. 배우마저 혀를 내두를 정도로 소름 돋는 재욱의 만행은 방화, 살인, 사기 등 다양했다. 그런데 지난 방송에서는 국회의원 유병준(민지오)과의 은밀하게 뒷거래 현장까지 포착됐다. 이를 감시하던 이정환(고경표)과 천재해커 최윤석(장원혁)이 '정계 진출' 목적을 예측한 이유였다.



스파이 출신 사기꾼이 국회의원과 접촉한 진짜 이유와 더불어,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는 그의 새로운 페르소나가 담겨 있어 또 다른 궁금증을 유발한다. 매번 철두철미하게 사기 계획을 진두지휘하고 모든 상황을 파악하고 있는 듯 여유로운 얼굴로 일관하던 재욱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다. 심각하고 진지한 표정 속에 숨겨왔던 그의 진짜 얼굴이 드러난 것은 아닌지,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에 제작진이 "오늘(28일) 밤 재욱이 드디어 '본캐'를 장착, 의중을 알 수 없는 행보를 이어가던 그의 원대한 야망을 드러낼 예정이다. 그뿐만 아니라, 모두가 궁금해하던 재욱의 '꾼'스토리 통해, 그가 이런 뒤틀린 욕망을 갖게 된 이유 또한 낱낱이 공개된다. '4기꾼즈' 공공의 적이 된 재욱이 그들의 눈을 피해 자신의 목표에 다다를 수 있을지 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밝혀, 비로소 '4기꾼즈'의 개인별 서사를 완벽하게 이해하는 시간이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사생활' 7회는 오늘(28일) 수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도레미엔터테인먼트)

(JTBC 뉴스운영팀)

JTBC 핫클릭

'사생활' 고경표의 타깃은 누구? #김영민 #UI #김민상 '사생활' 급이 다른 '조력' 클래스, 태원석X이학주X장원혁 '사생활' 상위 1% 프로 사기꾼 김효진, '4기꾼즈' 연결고리 맹활약!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