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0호골' 손흥민, 번리전 '킹 오브 더 매치'

토트넘-번리전 경기 최우수선수로 선정된 손흥민. [사진 프리미어리그 홈페이지]

토트넘-번리전 경기 최우수선수로 선정된 손흥민. [사진 프리미어리그 홈페이지]

 
시즌 10호골을 터트린 손흥민(28·토트넘)이 경기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스카이스포츠, BBC 최고 평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사무국은 27일(한국시각) 토트넘과 번리의 2020~21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경기 ‘킹 오브 더 매치(King Of The Match)’로 손흥민을 선정했다. 경기 최우수선수를 뽑는 온라인 팬투표에서 손흥민은 85.8%의 지지로 2위 토트넘 골키퍼 위고 요리스(5.4%)를 제쳤다. 
 
손흥민은 이날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전에서 후반 31분 헤딩 결승골을 터트려 1-0 승리를 이끌었다. 
 
영국 BBC와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게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BBC는 손흥민에게 8.17점, 손흥민의 골을 도운 해리 케인에게 8.03점을 줬다.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과 케인에게 나란히 가장 높은 평점 8점을 줬다. 
 
손흥민은 이날 리그 8호골을 터트려 프리미어리그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토트넘은 5위(3승2무1패)로 뛰어올랐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