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린이 통학버스 주유소 돌진…70대 운전자 등 2명 부상



[앵커]



어제(26일) 오전 인천에서 어린이 통학버스가 갑자기 주유소로 돌진했습니다. 다행히 어린이는 타고 있지 않았는데요. 경찰은 70대 운전자가 졸음 운전을 한 건지 아니면 차에 문제가 있는건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정재우 기자입니다.



[기자]



노란색 버스 차량 한 대가 갑자기 돌진해 들어갑니다.



승용차 한 대를 스친 뒤 잇따라 두 차량 사이에 있는 주유 기계도 들이받습니다.



어제 오전 9시쯤 인천시 계양구의 한 주유소에서 벌어진 사고입니다.



70대 A씨가 몰던 학원의 어린이 통학용 버스가 중앙선을 넘어 반대편 주유소까지 들어간 겁니다.



이 버스엔 운전자 A씨만 타고 있었습니다.



[사고 목격자 : '쾅' 하는 소리 이후에 차량을 충돌하고서는 주유소에 불이 날까 봐 바로 옆으로 피한 상황이라…(운전자는) 혼자서 나올 수 없는 상황이라 갇혀 있었던 상황이고요.]



A씨는 허리 통증을 호소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또 주유를 하고 있던 다른 운전자 1명도 찰과상을 입었습니다.



A씨는 경찰에서 "갑자기 핸들이 움직이지 않았다"고 진술했습니다.



다만 조사 결과 음주 운전이나 약물을 복용한 상태는 아니었습니다.



경찰은 졸음운전이나 차량 자체의 결함 등 다양한 가능성을 열어 놓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화면제공 : 인천 계양소방서)

JTBC 핫클릭

강원도 양양서 승용차 10m 아래로 추락…2명 사망 중부고속도 4중 추돌 사고…2명 사망·20여명 부상 상주 고속도로서 화물차 추돌…추락사 2차 사고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