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英 언론, "토트넘, 손흥민에 5년간 총액 885억원 재계약 제시"

골 세리머니 하는 손흥민.

골 세리머니 하는 손흥민.

토트넘이 손흥민(28)과 재계약을 추진하며 총액 6000만 파운드(약 885억 원)을 제시했다는 영국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영국 풋볼 인사이더는 24일(한국시간) "손흥민이 20만 파운드(약 2억9500만 원)의 주급에 성과급이 포함된 재계약 조건을 제시받았다"고 구단 내부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어 "5년 동안 5200만 파운드의 연봉 조건은 손흥민이 현재 받고 있는 연봉의 두 배"라며 "성과급을 합치면 총액은 6000만 파운드에 달한다"고 보도했다. 손흥민과 토트넘의 계약은 2023년 6월 종료된다. 
 
풋볼 인사이더는 "이번 주 초반 손흥민과 토트넘 이사진이 만나 협의를 잘했으며 재계약은 올해 안으로 완료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해 손흥민의 재계약을 유력시했다. 이번 계약이 성사될 경우 손흥민은 토트넘 최고 연봉 선수로 올라서게 된다.

 
 
손흥민은 2015년 8월 토트넘 유니폼을 입은 이후 지난 시즌까지 프리미어리그 무대에서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했고 올 시즌도 초반부터 유로파리그 포함 8경기 9골 4도움으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손흥민의 활약상에 재계약설이 솔솔 흘러나왔고 지난 20일 데일리 메일이 토트넘과 손흥민의 재계약 협상을 보도한 바 있다.
 
김희선 기자 kim.he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