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뉴스브리핑] "CJ대한통운 소송에 불만"…국회 앞에서 분신 소동



1. "CJ대한통운 소송에 불만"…국회 앞에서 분신 소동



오늘(23일) 오전, 한 남성이 대형 트럭을 국회 정문 앞에 세워두고 분신을 하려다 경찰에 저지당했습니다. 트럭에는 'CJ 대한통운을 처벌해 달라'는 현수막이 붙어있었습니다. 경찰과 국회사무처에 따르면 이 남성은 CJ 대한통운과 진행 중인 소송에 불만을 품고 이런 행동을 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2. 신안 갯벌서 어민 등 10명 고립…헬기로 전원 구조



해경 구조대원이 헬기에서 승강장치를 타고 갯벌로 내려갑니다. 잠시 뒤 갯벌에 고립됐던 어민과 선원 10명이 차례로 헬기에 오릅니다. 어제저녁, 전남 신안군 매화도 인근 바다에서 양식장 바지선과 어선 2척이 갯벌에 박혀 고립된 건데, 해경이 대형헬기까지 띄워 약 20분 만에 모두 구조했다고 합니다.



3. 국회사무처 '출입기자 사칭' 전직 삼성 임원 고발



국회 사무처가 출입기자를 사칭해 국회를 드나든 삼성전자 전 상무 이모 씨를 경찰에 고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씨를 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고발한 국회는, 삼성전자가 이런 행위를 지시·교사했거나 묵인·방조한 건 아닌지에 대해서도 수사를 의뢰했습니다. 이와 함께 국회는 앞으로 출입기자 등록 신청을 받을 때 언론사의 공공성을 확인하는 등 기준을 강화하겠다고도 밝혔습니다.



4. 공군 "황제복무 의혹, 뇌물수수 혐의 등 재수사 중"



최영 전 나이스그룹 부회장의 아들, A 상병의 '황제 복무' 의혹에 대해 군검찰이 재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은 오늘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군사법원 국정감사에서 "뇌물수수 혐의 등 전반적 내용에 대해 수사를 다시 진행 중"이라며 "수사가 마무리되면 내용을 공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공군 군사경찰단은 A 상병에 대해서만 무단이탈 혐의를 적용했으며 다른 의혹 대부분은 사실이 아니라고 판단했다는 점에서, 추후 관련자들의 처벌과 징계 수위에 변화가 생길지 주목됩니다.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