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대구서 백신 맞은 80대, 나흘뒤 부산서 사망...29명째

서울의 한 의료기관에서 시민이 독감백신을 접종 받고 있다. 뉴스1

서울의 한 의료기관에서 시민이 독감백신을 접종 받고 있다. 뉴스1

부산에서 23일 인플루엔자(독감) 백신 접종을 했던 80대 여성이 숨졌다. 독감 백신 접종 뒤 숨진 것으로 의심되는 사망자는 현재까지 전국 29명이다. 
 
80대 여성 A씨는 4일 전 지병 치료를 위해 대구의 한 병원을 방문했고, 병원 측 권유로 독감 백신을 맞았다. 23일 오전 1시 54분쯤 부산 부산진구의 한 주택에서 A씨가 호흡하지 못하고 누워있는 것을 가족들이 발견해 119를 통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을 거뒀다.
 
경찰은 A씨가 고령으로 심혈관 질환에 의한 사망으로 추정되지만, 독감 예방 접종과의 연관성 확인을 위해 부검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