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말박물관 온라인 전시 오픈, 스타 기수 3D 피규어도 만날 수 있어

말박물관 유튜브 영상.

말박물관 유튜브 영상.

 
한국마사회 말박물관이 상설 전시 및 한국 경마의 주역 ‘스타 기수 피규어’를 온라인으로 소개하는 유튜브 콘텐트를 공개했다.  

22일 말박물관 큐레이터 통한 온라인 전시 오픈, 한국 스타 기수 6인 피규어 콘텐트도 준비 중

 
이번 온라인 콘텐트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지난 2월 23일부터 휴관 중인 말박물관의 비대면 고객 서비스 강화의 일환으로 제작됐다. 코로나19 확산 이전 말박물관은 ‘말’이라는 소재를 다룬 이색박물관으로 어린 학생들의 견학·체험학습 장소로 인기가 많다. 지난해에는 과천초 4학년, 문원초 6학년 전체가 암행어사와 역마 관련 수업을 위해 방문하기도 했다. 하지만 지금은 박물관의 무기한 휴관으로 전시와 체험도 전면 중단한 상태다.  

 
부분적으로 제한 입장을 허용했던 여타 박물관과 달리 말박물관은 서울 경마공원 내에 있기에 더욱 엄격한 방역과 입장제한 조치가 지속하고 있다. 이런 제약을 극복하기 위해 말박물관은 언택트 시대에 어울리는 다양한 콘텐트를 개발해 제공해왔다. 올해 3월 개막 예정이었던 초대전 더그림ing의 ‘그리움’을 동영상으로 제작해 블로그를 통해 공개했다. 
 
이어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고객의 요구에 부응하고 온라인 시대에 적합한 박물관 활동 영역을 확대하기 위해 유튜브를 통한 온라인 동영상 콘텐트를 확충하고 있다. 
 
우선 말박물관의 상설전시에 대해 설명해주는 ‘말박물관 온라인 전시’을 22일 공개했다. 박물관 큐레이터가 상설 전시실 소장품을 하나하나 상세히 설명해주기에 말과 관련된 깊은 역사를 가진 유물들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동시에 유물에 얽힌 재미난 에피소드를 들려주며 흥미를 더한다.
 
이어서 신규 경마사 자료라 할 수 있는 ‘한국 스타 기수 6인 피규어’ 콘텐트도 준비 중이다. ‘영예기수’로 선정된 서울의 박태종와 고 임대규, 문세영, 부산·경남의 유현명, 제주의 한영민, 최장 기간 활약하고 있는 김귀배 기수의 3D 피규어를 제작해 전시 준비를 마쳤다. 약 25cm 높이로 만들어졌고, 섬세한 표정까지 표현하기 위해 제작 과정에만 약 2개월이 소요됐다. 피규어 제작과정과 완성작은 다음 달 유튜브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피규어 주인공들은 국내 최고 권위 대상경주인 ‘그랑프리’ 우승(제주 경마 제외)이라는 공통점도 갖고 있다. 박물관에서 실물로 관람객들을 맞기 전에 온라인 콘텐트를 통해 랜선으로 먼저 만나볼 수 있다.
 
말박물관의 온라인 콘텐트는 한국마사회 공식 유튜브 채널인 ‘마사회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두용 기자 kim.duy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