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기부천사 수지, 소아암 환자 위해 또 1억

수지

수지

가수 겸 배우 수지(본명 배수지·사진)가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최근 1억원을 기부했다.
 
22일 불교계 장기기증 단체 생명나눔실천본부는 이런 사실을 소개하며 “그동안 수지가 후원한 기부금으로 백혈병, 소아암 등 난치병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을 위한 생명나눔기금을 조성했다”며 “앞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환자들을 발굴해 수지의 이름으로 치료비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수지는 지난 2016년부터 난치병·소아암 환자들을 위한 치료비 기부는 물론, 독거 어르신들을 위한 생계비 등을 후원해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