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남양주 오남읍 요양원서 입소자 등 34명 추가 확진

지난 8월 집단감염 발생했던 남양주 오남읍 요양원 입주 건물. 연합뉴스

지난 8월 집단감염 발생했던 남양주 오남읍 요양원 입주 건물. 연합뉴스

경기 남양주 한 요양원에서 입소자와 종사자 등 3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이 요양원 확진자는 총 35명으로 늘었다. 
 
남양주시는 22일 확진자가 발생한 오남읍 A요양원 입소자와 종사자 37명(입소자 22명, 종사자 15명)을 대상으로 전수검사를 한 결과 34명이 추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감염자는 입소자 22명과 종사자 12명이다. 37명 중 종사자 3명만 음성으로 나왔다. 
 
앞서 이날 오후 A요양원 80대 입소자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80대 입소자는 지난 19일 증상이 나타나 20일 진단검사를 받았다. 보건당국은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확인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A요양원은 지난 8월 집단감염이 발생했던 요양원 2곳과 같은 건물을 사용하고 있어 추가 확산이 우려된다. 이 건물에서는 지난 8월 27∼28일 요양원 2곳의 입소자와 종사자 18명이 감염됐다. 이 건물 1∼2층에는 A요양원을 포함해 모두 8개의 요양원이 운영되고 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