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3억5000만명이 쓰는 페이팔, 비트코인 거래‧결제 허용한다

3억5000만명에 달하는 이용자를 보유한 미국 전자결제 기업 페이팔(PayPal)이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의 거래 및 결제를 허용하기로 했다.

페이팔

페이팔

 21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페이팔은 이날 성명을 통해 모든 이용자들이 내년부터 자사 서비스 내에서 암호화폐를 사고 팔 수 있도록 지원하고, 암호화폐를 이용한 결제를 허용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온라인 지갑인 ‘페이팔 지갑’ 서비스를 출시하고, 약 2600만개에 달하는 모든 페이팔 가맹점에서 암호화폐로 쇼핑이 가능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에 따라 특히 페이팔 미국 계정을 가진 고객들은 앞으로 수 주 이내에 페이팔 지갑에서 암호화폐를 직접 거래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페이팔은 내년 상반기 중엔 이런 서비스를 자사 송금 애플리케이션 벤모(Venmo)와 외국으로 넓혀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댄 슐만 페이팔 CEO(최고경영자)는 “해당 서비스가 세계적인 암호화폐 사용을 장려하고, 나아가 중앙은행과 기업이 함께 추진하는 새로운 디지털 화폐들의 연결망을 촉진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페이팔이 암호화폐 결제를 허용할 계획이라고 밝히면서 비트코인이 오름세를 보였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21일 오후 9시(한국시간) 현재 비트코인 시세는 3.2% 상승한 1만2305달러를 기록했다. 
 
성지원 기자 sung.ji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