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질병청 "백신 접종뒤 사망, 2건은 아나필락시스 가능성"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청장) 21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청에서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 사업과 관련해 브리핑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청장) 21일 오후 충북 청주시 질병관리청에서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 사업과 관련해 브리핑하고 있다. 연합뉴스

인플루엔자(독감) 백신을 접종 뒤 사망한 사람이 현재까지 9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21일 오후 독감 백신 관련 긴급 브리핑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보건당국은 "사망 사례 중 2건은 아나필락시스의 가능성을 배제할 수는 없다"며 "나머지 신고사례에 대해서도 추가적인 부검 결과와 의무기록 조사 등 추가 조사를 통해 인과관계를 확인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백신 접종 뒤 의료기관에서 10~30분은 대기하며 상태를 지켜봐야한다"며 "(귀가 후에도) 심한 알레르기 반응이 나타날 경우 의료기관 방문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독감백신 부작용 중 하나인 '아나필락시스 쇼크'는 특정 식품과 약물 등의 원인 물질에 노출된 뒤 수분~수시간 내에 전신적으로 일어나는 중증 알레르기 반응이다. 개인에 따라 다르지만 식품의 경우 땅콩·메밀·새우 등을 섭취했을때, 벌이나 개미에 쏘였을 때 이 반응이 나타나기도 한다.
 
고석현·홍수민·함민정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