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SK, 신인선수 계약 완료…김건우 계약금 2억원

프로야구 KBO리그 SK 와이번스는 1차 지명한 신인 투수 김건우(제물포고)와 계약금 2억원에 입단 계약을 맺었다.
 
SK는 21일 "김건우 등 모든 신인 선수들과 도장을 찍었다"며 "신인 드래프트 2차 1라운드로 지명한 조형우(광주일고·포수)와는 계약금 1억3000만원에 계약했다"고 전했다.
 
김건우는 짧고 간결한 팔 스윙으로 공을 던지는 투수다. 최고 구속 시속 146㎞의 직구와 수준급 슬라이더, 서클 체인지업을 구사한다. 조형우는 정확한 송구, 포구, 블로킹 등 우수한 수비 능력을 갖췄다.
 
2라운드에서 지명된 내야수 고명준(세광고)과는 계약금 9000만원에, 3라운드에서 지명된 투수 조병현(세광고)과는 7000만원에 계약을 맺었다. 고명준은 내야 멀티 자원으로 우수한 타격능력과 파워를 겸비했으며, 조병현은 최고 구속 시속 147㎞에 슬라이더 구사 능력이 뛰어나다.
 
계약을 마친 11명의 신인 선수들은 30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리는 정규시즌 최종전에 앞서 팬들에게 직접 인사할 예정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