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근 대위 "편한 날은 어제까지다" 논란에도 유튜브 신작 준비

왼쪽부터 '가짜 사나이' 출연자 에이전트H, 이근, 김계란, 로건. [이씨 SNS 캡처]

왼쪽부터 '가짜 사나이' 출연자 에이전트H, 이근, 김계란, 로건. [이씨 SNS 캡처]

유튜브 예능 '가짜 사나이'에 출연했던 유튜버 이근이 20일 같은 프로그램 출연자들의 사진과 함께 출연자 로건(본명 김준영)에게 "편한 날은 어제까지(THE ONLY EASY DAY WAS YESTERDAY)"라며 "힘내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편한 날은 어제까지다'라는 문구는 미국 해군 특수전부대(US Navy SEALs)의 좌우명이기도 하다.
 
로건은 앞서 지난 14일 유튜버 정배우(본명 정용재)가 그로 추정되는 남성의 '몸캠 피싱' 사진을 공개해 곤욕을 치렀다. 주요 부위는 가려졌으나 얼굴과 상체가 여과 없이 노출됐다. 
 
몸캠은 채팅 사이트나 애플리케이션에서 카메라를 활용해 상호 간 음란 행위를 하는 것을 의미한다. 이런 음란 행위를 녹화해 협박하는 사기를 '몸캠 피싱'이라고 한다. 정씨는 또 로건과 다른 '가짜 사나이' 출연자 정은주가 불법 퇴폐업소를 출입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로건은 지난 15일 "정씨의 무책임한 방송에서 비롯된 수많은 악플로 인해 저보다도 임신 중인 아내가 스트레스로 인해 유산 조짐을 보일 정도로 고통받고 있다"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출연자들의 여러 논란 끝에 인기를 끌던 유튜브 예능 '가짜 사나이'는 지난 16일 업로드 중단을 선언했다. 
 
이씨가 20일 오후 5시 공개를 예고한 유튜브 신작 프로그램 티저사진. [이씨 SNS 캡처]

이씨가 20일 오후 5시 공개를 예고한 유튜브 신작 프로그램 티저사진. [이씨 SNS 캡처]

이근, 특수부대훈련법 업로드 예고 

한편 이씨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차례 글을 올리며 오후 5시 자신의 유튜브 채널 신작 공개를 예고했다. 현재 유튜브 채널 '이근대위 ROKSEAL' 대표로 활동하고 있는 그는 특수부대 훈련법을 소개하는 콘텐트로 인기를 끌어왔다.
 
이씨는 앞서 지난 18일 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출연자 김용호에 대해 2차 고소를 예고한 바 있다. 그는 성추행 혐의에 대해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히며 "전 국민들에게 거짓말한 적 없다. 많은 분들이 배 아파서 거짓말을 다 끌어가 지고 와 저를 죽이려고 시도하고 있다"는 주장을 했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