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미·유럽 멤버 포함 '다국적 걸그룹' 블랙스완, 16일 전격 데뷔

사진=DR뮤직 제공

사진=DR뮤직 제공

5인조 다국적 걸그룹 BLACKSWAN(블랙스완)이 가요계에 전격 출사표를 던졌다.
 
슈퍼 루키BLACKSWAN(블랙스완)은 내일(16일) 'Tonight' 싱글 음원을 공개하고, 정식 데뷔한다.
 
우리말로 '흑조'를 뜻하는 그룹명 블랙스완은 "독보적이고 차별화 된 실력으로 가요계를 접수하고, 나아가 세계적 아이돌이 되겠다"는 당찬 의미를 담았다.
 
블랙스완의 영흔(한국), 혜미(한국), 파투(벨기에), 주디(한국), 레아(브라질) 등 다섯 멤버는 한국어, 영어 포르투갈어, 스페인어, 네덜란드어, 프랑스어 등 다양한 언어 구사 능력을 갖췄다.  
 
특히 브라질 멤버 '레아'는 "나 자신이 첫 브라질 출신 케이팝 걸그룹 멤버로 데뷔 하는 것이 꿈만 같다. 궁극적 목표는 BTS 선배들처럼 세계 최고가 되는 것"이라며 의욕적인 포부를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는 "역대 K-POP 걸그룹 중에 남미와 유럽 출신의 멤버는 없었기 때문에 떠오르는 케이팝 시장 유럽과 남미권 팬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전망했다.
 
이들은 지난 7월 7일 미스터 태권트롯 '나태주', '태권돌 K타이거즈제로'와 함께 평창군 홍보대사로 위촉되는 등 다양한 프리 데뷔 프로모션으로 이미 국내외 수만명의 팬덤을 확보했다.  
 
팝댄스 스타일 데뷔곡 'Tonight'은 BTS, 두아리파(DuaLipa),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 할시(Halsey),시아(Sia), 체인스모커스Chainsmokers)등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과 작업한 세계적 히트 메이커 멜라니 폰타나가 프로듀싱하고, MOTF 팀이 안무를 맡았다.
 
제작사는 베이비복스, 라니아, 나태주, 케이타이거즈를 키워낸 가요계 명품 기획사 DR뮤직이다.
 
홍신익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