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선아, 故 설리 추모 "나의 소울메이트 사랑해"

김선아

김선아

 김선아가 故(고) 설리를 추모했다.  
 
배우 김선아는 14일 자신의 SNS에 "잠이 안 왔어. 너 보러 올 생각에. 단 한순간도 하루도 잊고 지낸 적 없어. 너무 보고 싶어서 만나서 할 얘기가 많았는데 재밌는 얘기들 해주고 싶었는데 울기만 해서 미안해"라는 글을 남겼다.  
 
그러면서 "내가 정말 많이 사랑하는 거 넌 진짜 모를 수가 없다. 너무 많이 보고 싶고 그립고 너 딸내미 블린(반려묘)이 아주 잘 지내고 있고 내가 결혼을 해도 남편 손잡고 오고 애들 낳아도 애들 손잡고 오고 살아있는 동안 계속 보러 올 거니까 외로워하지 말고 있어.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사랑해"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김선아는 설리의 묘소를 직접 찾아 그리움을 전하고 있다. 설리는 지난해 10월 14일 세상을 떠났다. 1주기를 맞아 김선아가 고인과 추억을 되새기며 묘소를 찾았다.  
 
황소영 기자 hwang.so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