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장IS] "함께라면 뭔가 해내" '삼진그룹' 고아성X이솜X박혜수의 女연대(종합)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이 케미스트리를 빚어낸 여성 배우들의 열연으로 똘똘 뭉친 여성들의 힘을 보여준다.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언론배급시사 및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995년 입사 8년차, 업무능력은 베테랑이지만 늘 말단, 회사 토익반을 같이 듣는 세 친구가 힘을 합쳐 회사가 저지른 비리를 파헤치는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도리화가' 이종필 감독의 신작. 고아성, 이솜, 박혜수가 출연한다.  
 
90년대를 배경으로 토익을 배우던 고졸 여사원들, 1991년 있었던 낙동강 페놀 오염 사건 등을 결합해 만들어진 실화 바탕 영화다. 여기에 리얼한 당시 풍경을 담아냈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이 모든 요소를 결합한 이종필 감독은 "이 영화의 초고를 쓴 작가님이 90년대 모 기업에서 토익반을 개설해서 고졸 사원들을 대상으로 강사를 했다. 그 경험을 바탕으로 쓰인 거다. 그래서 토익과 고졸 사원이 나오게 됐다. 그냥 승리하고 질주하는 영화를 하고 싶었다. 구체적으로 이면을 보여주지 않지만, 세계화를 외치면서 그 이면에 무엇이 있지 않을까 생각해보니 90년대 페놀 사건이 었다. 이들이 묵묵히 살아가는데, 시키는 일만 하는 것이 괜찮을까라고 생각하다가, 구멍을 발견하고, 그러다 펑 터져나오는 이미지가 중요했다"고 설명했다.
 
90년대를 배경으로 한 이유에 대해서는 "당시 실제 있었던, 여 사원들이 토익을 공부한다는 설정 때문에 90년다. IMF 전의, 행복해 보이던 시절, 맵시 나던 시절을 담고 싶었다. 그런 이유로 90년대를 배경으로 했다"고 말했다.  
 
특히 이 영화의 매력은 배우들이 보여주는 90년대 옷차림과 메이크업, 헤어스타일이다. 지금 봐도 '힙'한 꾸밈을 위해 세 명의 배우 모두 신경썼다고. 이에 이솜은 "헤어스타일, 갈매기 눈썹, 당시 유행하던 화장 기법을 많이 찾아봤다. 적극적으로 준비했다. 동묘 시장에 직접 가서 의상을 찾아보고 사기도 했다. 제일 영감을 많이 받았던 것은 90년대 장만옥 사진과, 엄마의 젊을 당시의 사진을 봤다. 꼭 닮고 싶다고 생각하며 그대로 연출한 사진도 있다. 블루 블랙 색의 헤어스타일도 고집해서 넣었다"며 웃었다.  
 
특히 세 여배우는 유리 천장과 맞닥뜨린 1995년대 고졸 여성의 모습을 담는다. 지금과는 많이 다르고, 또 지금과 일부 유사하기도 한, 평범한 여성이 겪는 차별과 한계에 대해 연기한다. 또한 이 가운데서도 결국, 기꺼이 해내고야마는 여성의 활약을 그린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주체적 여성상을 주로 연기해온 고아성은 "이제는 주체적이지 않은 역할을 하면 조금 심심하게 느껴지는 건 사실이다. 그래서 이런 영화, 이런 캐릭터를 자주 만나고 싶어하는 것 같다"면서 "전작 '항거'에서도 많은 여배우와 연기했다. 그때 느낀 기운이 있다. 이번에도 이 영화를 만나면서 이 촬영장만의 특유의 분위기가 있었다. 에너제틱하고 든든하다. 같이 있으면 뭔가 만들어낼 수 있을 것 같았다"며 여성 연대의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이솜은 "여배우들과 함께 작업하고 싶다는 생각이 컸다. 시나리오를 받고 고아성, 박혜수가 같이 한다기에 신나서 준비했다"고, 박혜수는 "같은 성별에 나이 차도 얼마 나지 않는다. 끈끈함을 제대로 느꼈다"고 전했다.  
 
여성의 한계를 깨부수는 세 여성의 이야기를 연기한 세 명의 여성 배우. 의미와 가치가 넘치는 영화이지만 단점이 분명하다. 예상을 뛰어넘는 반전은 없고, 선과 악이 분명하다. 가끔은 교훈을 주려 지나친 설정과 대사로 무리수를 두기도 한다. 쉽고 군더더기 없지만 너무 단순하다. 나쁘지는 않지만 큰 매력이 없다. 한계가 분명한 영화다.  
 
이종필 감독은 "시국이 시국인지라, 낙관적인 영화 만나셔서 즐거운 마음 가지셨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세 배우가 뭉친 든든한 여성 연대의 힘이 관객을 극장으로 불러모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0월 개봉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