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성수동 아파트 공사장서 6·25 때 포탄 발견…軍에서 회수

5일 오후 서울 성수동의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포탄 1발이 발견돼 군 폭발물 처리반(EOD)에서 회수했다. 뉴스1

5일 오후 서울 성수동의 한 아파트 공사현장에서 포탄 1발이 발견돼 군 폭발물 처리반(EOD)에서 회수했다. 뉴스1

5일 오후 1시 40분쯤 서울 성동구 성수동의 한 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땅에 묻혀 있던 포탄 1발이 발견됐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공사장 관계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주변 출입을 통제했으며 군 폭발물 처리반(EOD)이 포탄을 회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6·25 전쟁 때 사용된 155㎜ 포탄으로 추정된다"며 "폭발 가능성은 거의 없다"고 전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