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빅히트, 연휴 끝나면 일반 청약…공모가 13만5000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추석 연휴가 끝나자마자 일반 투자자 청약에 들어간다.
 
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빅히트는 5일부터 6일까지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공모주 청약 신청을 받는다. 공모가는 지난달 24일부터 25일 동안 진행한 기관 투자자 수요예측에서 희망 범위 상단인 13만5000원으로 확정됐다.
 
일반 청약자에게 배정되는 물량은 전체 공모 물량의 20%인 142만6000주며,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 총액은 1925억1000만원이다. 각 증권사에 배정된 일반 청약 모집 물량은 △NH투자증권 64만8182주 △한국투자증권 55만5584주 △미래에셋대우 18만5195주 △키움증권 3만7039주 등이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