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임태혁, 추석씨름 금강장사 등극...통산 15번째 꽃가마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금강급을 제패한 임태혁. [사진 대한씨름협회]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금강급을 제패한 임태혁. [사진 대한씨름협회]

 
금강급 최강자 임태혁(수원시청)이 추석장사씨름대회 정상에 올랐다.

팔꿈치 부상 딛고 우승 쾌거

 
임태혁은 2일 강원도 영월군 영월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위더스제약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금강장사(90㎏ 이하) 결정전에서 이청수(증평군청)와 5판 3선승제 맞대결을 3-0으로 마무리 짓고 정상에 올랐다.
 
추석대회에서 2014년과 2015년, 2019년에 정상에 오른 임태혁은 올해도 금강장사 타이틀을 품에 안았으며, 이 체급에서 통산 15번째 꽃가마에 올랐다. 8강에서 김지혁(제주특별자치도청)을 꺾고 4강에 오른 그는 팀 동료 문형석과 맞대결에서 두 차례 연속 잡채기를 성공시키며 결승 무대에 올랐다.    
 
결승에서 만난 이청수를 상대로 첫 판을 잡채기로 가져간 임태혁은 두 번째 판과 세 번째 판도 앞무릎치기와 뒤집기로 승리하며 결승전을 완승으로 마무리했다.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 금강장사에 오른 뒤 황소 트로피를 들어보이는 임태혁. [사진 대한씨름협회]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 금강장사에 오른 뒤 황소 트로피를 들어보이는 임태혁. [사진 대한씨름협회]

 
임태혁은 “추석대회 개막 20일을 앞두고 팔꿈치 인대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준비가 제대로 되지 않은 상태였기 때문에 경기를 진행할 때 불안했지만, 좋은 결과가 따라와 다행스럽다”고 소감을 밝혔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2020 추석장사 씨름대회 금강급(90㎏ 이하) 결과
장사 임태혁(수원시청)
2위 이청수(증평군청)
3위 문형석(수원시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