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경화, 요르단 외교장관과 통화…유명희 지지 요청

강경화 외교부 장관. 중앙포토

강경화 외교부 장관. 중앙포토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28일 오후 아이만 사파디 요르단 외교장관과 전화 통화를 하고 차기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에서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을 지지해 줄 것을 요청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강 장관은 이날 통화에서 "차기 WTO 사무총장 선출 2라운드에 진출한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은 개도국부터 선진국까지 아우르는 폭넓은 통상 경험을 갖춘 전문가"라고 강조하며 요르단의 지지를 요청했다.
 
두 장관은 또 최근 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급증이라는 새로운 도전에 직면한 점을 인식하고 긴밀한 방역 협력으로 이를 함께 극복하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이와 함께 두 장관은 코로나19 백신의 충분한 확보와 공평한 배분의 중요성에도 공감했다.
 
아울러 아랍에미리트(UAE)-이스라엘, 바레인-이스라엘 관계 정상화 등 중동지역 정세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는 한편 다양한 분야에서 실질적 협력이 진전될 수 있도록 긴밀히 소통해 나가기로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