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양천구 안전한 추석맞이 “비대면 문화꾸러미” 기획

추석 연휴가 다가오고 있다. 올 추석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고향을 방문하지 않기로 결정한 사람이 많다고 한다. ‘5일 연휴를 어떻게 알차게 보낼까?’ 고민하는 구민을 위해 양천구(구청장 김수영)에서 문화예술 선물세트 ‘비대면 문화꾸러미’를 준비한다고 밝혔다.
 
양천문화재단은 공연, 영화, 문학 등의 문화예술 컨텐츠를 추석연휴 기간 동안비대면으로 제공, 온‧오프라인으로 가족이 함께 이를 즐길 수 있도록 기획하였다.
 
준비한 문화꾸러미는 ‘오늘부터 정주행 영상 묶음 서비스’와 ‘다시 찾아온 자동차 여기극장’ 두 가지이다.  
 
9월 30일부터 10월 11일까지 제공하는 ‘오늘부터 정주행 영상 묶음 서비스’는 올 해 양천문화재단에서 진행한 월간뮤지크 공연 영상 4편과 양천구립도서관 인문학 영상 프로그램을 24시간 스트리밍으로 상영할 예정이다. 국악, 재즈. 퓨전레게, 아동극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온라인 공연이 준비되어 있다.  
아쉽게 놓친 공연이 있다면, 이번 연휴 기간 동안 네이버TV와 유튜브 양천문화재단 채널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자동차 극장도 개최된다. 10월 2일 토요일부터 3일 일요일까지 이틀 간 5회에 거쳐 애니메이션, 발레공연, 뮤지컬 영화, 연극을 상영한다. 구는 지난 4월에 사회적 거리두기로 지친 구민들의 심적 피로를 해소하기 위해 기획한 “자동차 여기극장”이 큰 호응을 얻은 것에 힘입어, 이번엔 ‘다시 찾아온 자동차 여기극장’으로 다시 한 번 구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
 
자동차 극장은 안양천 생태공원 옆 해마루 축구장에서 상영되며, 29일 저녁 6시까지 양천구청 홈페이지 통합예약을 통해 선착순으로 회당 100대까지 예약 가능하다. 예술의 전당 스트리밍 프로젝트 ‘Sac On Screen’에서 상영된 발레공연 ‘지젤’, 연극 ‘늙은 부부 이야기’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애니메이션 영화 ‘겨울왕국2’, ‘알라딘’, ‘위대한 쇼맨’이 상영될 예정이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상영 한 시간 전부터 입장 가능하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번 추석, 모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이동을 자제하는 분위기에 집콕을 실천하며 다양한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는 문화 예술 공연을 다채롭게 준비하였다. 코로나로 지친 마음을 아름다운 영상과 음악, 공연으로 힐링하시며 깊어가는 가을을 느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양천문화재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