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시총 3위 넘본다…셀트리온 3형제 합병계획 발표에 주가 급등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이 합병계획을 발표하면서 28일 장 초반 강세다.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셀트리온 본사. 뉴스1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셀트리온 본사. 뉴스1

 
이날 오전 9시 26분 현재 코스닥시장에서 셀트리온제약은 11만 3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 거래일보다 9.97% 오른 가격이다.  
 
같은 시각 셀트리온은 0.39% 오른 25만 9500원, 셀트리온헬스케어는 1.71% 오른 8만 9200원에 각각 거래 중이다.  
 
앞서 셀트리온그룹은 지난 25일 장 마감 후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등 '셀트리온 3형제' 합병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이달미 SK증권 연구원은 "이번 합병을 통해 단일 회사에서 개발, 생산, 유통, 판매까지 가능해져 거래 구조 개선으로 비용을 절감하고 사업 투명성을 제고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3사가 합병하면 코스피 시가총액 3위 자리를 넘볼 수도 있다는 점도, 합병이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한 요인으로 보인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