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틱톡 시간 벌었다…美법원, 트럼프 다운로드 금지 명령에 제동

미국 워싱턴D.C 지방법원 칼 니콜스 판사는 틱톡 앱의 다운로드를 금지하는 도널드 트럼프의 행정명령을 일시적으로 효력정지하는 가처분을 27일(현지시간) 내렸다.
 
이로써 이날 자정을 기해 애플과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앱 스토어에서 틱톡 앱을 다운로드할 수 없도록 한 트럼프의 행정명령이 실행되지 않게 됐다.
 
바이트댄스(틱톡)는 시간을 벌었다. 오라클 등과 앞으로 설립될 틱톡 글로벌의 지분협상에서 한결 덜 쫓기게 됐다.  
 
니콜스 판사는 이날 오전 행정명령 효력중지 가처분을 신청한 바이트댄스와 미 행정부의 입장을 들었다. 
  
강남규 기자 disma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