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종철·배진교 후보, 정의당 당대표선거 결선 진출

박창진(왼쪽부터)·김종민·배진교·김종철 정의당 당대표 후보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정의당 대표 후보자 토론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박창진(왼쪽부터)·김종민·배진교·김종철 정의당 당대표 후보가 20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정의당 대표 후보자 토론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정의당 김종철·배진교 후보가 당대표선거 결선에 진출했다.  
 
27일 정의당은 온라인 중계를 통해 정의당 6기 대표단 선출 선거 결과를 발표했다.  
 
김종철 후보는 총 득표 수 4006표(29.79%)로 1위를 기록했고 배진교 후보는 3723표(27.68%)로 2위를 기록했다. 박창진 후보는 2940표(21.86%), 김종민 후보는 2780표(20.67%)였다.  
 
이번 투표에서 과반 득표자가 나오지 않아 정의당은 1, 2위인 김종철, 배진교 후보로 결선 투표를 실시한다.
 
10월 5일부터 8일까지 닷새간 온라인 투표를 진행하며 차기 당대표를 선출하는 투표 결과는  9일 공개된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